프레스 센터

프레스 센터

트랜센드코리아, 업계 최초 분리형 바디캠 DrivePro Body 52 출시

2020-03-02

트랜센드가 이륜차 운전자가 블랙박스 형태로 사용할 수 있는 분리형 바디캠 DrivePro Body 52를 출시했다. DrivePro Body 52는 카메라가 본체로부터 분리되기 때문에 원하는 부위 어디든지 착용할 수 있다.

이 제품은 Full HD 1080P 동영상 촬영, f/1.8의 DSLR급 조리개, 130° 광각, 고품질 EXMOR 센서를 갖춰 풍부한 색감의 고해상도 촬영을 할 수 있다. 전용 클립이 달려 있어 어디서든 자유롭게 부착해 사용할 수 있다. 리튬 폴리머 배터리가 내장돼 한 번의 충전으로 3시간 30분 동안 연속으로 촬영할 수 있으며, 동봉된 USB 케이블 단자를 외장 배터리에 연결하면 사용시간을 더 많이 늘릴 수 있다. 고품질 MLC NAND Flash 칩이 탑재된 32GB의 내부 저장 공간을 갖추고 있어 바이크나 전동 킥보드 등의 이륜차 운전자에게 블랙박스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 이 카메라에는 스냅샷 버튼 기능이 있어 증거 자료로 활용할 수 있는 사진을 녹화 중에 간편하게 촬영할 수 있다. 본체의 스냅샷 버튼을 눌러 촬영 후 바로 사진 파일을 생성할 수 있다.

DrivePro Body 52는 야외 촬영 시 날씨가 덥거나 추울 때, 또는 혹독한 환경에서도 안전하게 데이터를 보호해 준다. 이 제품은 IPX4 방수 기능으로 어느 방향에서 물이 튀어도 기기 내부를 보호하며, 미 국방성 드롭 테스트를 통과했을 정도로 충격에도 강하다. 이 신제품은 Wi-Fi 기능을 지원해 iOS 또는 안드로이드 기기 전용 앱과 연결해 사용 가능하다. 앱을 통해 실시간 영상을 확인하고 기기의 설정값을 간편하게 변경할 수 있다. 툴박스도 갖춰 윈도우 PC에서 녹화 영상을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다. DrivePro Body 52의 보증기간은 2년이다.

귀하는 이미 쿠키 설치를 동의했으나 언제든지 설치를 거부 할 수 있는 선택권을 가지고 있습니다. 자세한 내용은 Cookie Statement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. 설정 변경

귀하는 이미 쿠키 설치를 거부했지만 언제든지 설치 할 수 있는 선택권을 가지고 있습니다. 자세한 내용은 Cookie Statement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. 설정 변경